민우트러블- 민우회와 함께 만드는 신나는 트러블
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69)
민우회를 소개합니다! (3)
핫뜨거운 민우회 (9)
대표적으로 (2)
일상다반사 (5)
밑줄을 긋다 (22)
민우칼럼 (0)
성폭력없는 세상만들기 (4)
여성건강 (3)
여성노동 (8)
복지 (12)
차별없는 나라로 (0)
민우회가 한 사업 (0)



href="http://eliteanus.ru/lyub..
лЇјмљ°нЉёлџ¬лё”..
[공변의변]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공익인권법재단 공감의 블로그
fastgetfacebooklikes.com
fastgetfacebooklikes.com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BLUEnLIVE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믹시
283,975 Visitors up to today!
Today 12 hit, Yesterday 18 hit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5.02.11 14:42

팝칼럼리스트 김태훈씨의 'IS보다 무뇌아적 페미니즘이 더 위험해요' 기고 사태 이후

 

어젯밤 트위터에서는...

 

 

 

 

 

 

 

 그리고 뒤이어..

 

 

 

 

 

 

 

 

그래서 민우회에는 지금 회원가입과 회비인상신청이 이어지고 있는 중입니다.

 

 

회원가입을 하며

"여성혐오 정국에 심각한 경고를 해야 한다."

"한국 사회가 퇴행하고 있는 것 같아 가만히 있을 수 없었다'

고 가입소감을 밝혀주셨어요. 

 

 

 'IS보다 무뇌아적 페미니즘이 더 위험해요'라는
어이없는 칼럼을 처음 봤을 때만 해도

한국사회 여성혐오가 공공연한 잡지사에서 겁없이 이런 제목까지 뽑을 수 있게 된 지경까지 이른건가..
암담한 마음이 컸어요.

 


여성혐오는 약자에 대한 모든 혐오와 같은 원리로 작동하는 것.

약한 것을 혐오하는 문화가 농담이 된 이 사회가

계속 살아갈만한 곳이,

인간적인 곳이 맞는가
큰 회의와 피로를 느꼈기 때문이었지요.

 

 

선언마다 덧붙여진 각자의 '선언의 의미'들을 하나씩 읽으면서,

그리고 이어지는 적극적 행동의 퍼레이드를 보며,

오랜만에 암담한 마음이 씻깁니다.

 

나는 페미니스트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